심부름은 도맡았고 신도들도 인도자의 아들로 대접해

심부름은 도맡았고 신도들도 인도자의 아들로 대접해 주었 던 것이다 그러나 종말일을 맞으려고 유랑생활을 하떤서부 터 고석규의 처지는 전락되었다 배국청은 고석규를 방으로 불러들이지 않았으므로 신도들의 아이와 똑같은 취급을 당하 게 된 것이다 너는 전생에 열 여섯 번 살인을 했고 한번은 폭군이었 다 언젠가 배국청이 말해 주었을 때 고석규가 눈을 반짝이며 었다아버님 폭군이 뭔가요포악한 왕이지 제 마음에 안 들면 가차없이 죽이는 무서 T 운 왕이다 배국청의 설명에 고석규는 만족했다 그래서 배국청이 다 음 날부터 엄격한 수련일과표를 알려 주었을 때도 기쁘게 받아들였다 그는 사람들이 두려워하는 존재가 다시 되고 싶 었던 것이다 야차 한달 안에 외우도록 해라 배국청이 던져준 척은 왈았지만 한문이 가득 쓰여진 주역책이었다 모르는 한자는 내가 설명해 주겠다 아침 6시부터 9시까지 3시간 동안은 주역과 역술의 공부 였고 오전에는 무술 오후에는 초등학교 전 과목의 공부였 다 그릴다고 배국청이 세 아이에게 항상 붙어 있는 것만은 아니었다 열흘이나 보름에 한번 꼴로 한나절도 더 걸리는 산 아래의 마을로 내려가 그곳에서 다시 버스를 타고 하동 군내의 평촌이라는 곳에 가서 필요한 주부식과 책 생필품을사왔는데 꼭 하룻밤은 묵고 돌아왔다 봄이 가고 여름이 되 었을 때 경철은 키가 부쩍 자랐고 얼굴에도 화색이 돌았다규칙적인 생활과 운동 때문이었다 고등학교 1학년을 겨우 마친 터라 한글을 겨우 읽는 정도였던 것이 반년도 되지 않아 초등학교 3학년 과정을 모두 외웠을 뿐만 아니라 한문 실력도 늘어났다 배국청의 혹독한 수련방법 때문이었다 그는 어떤 과목이건 간에 암기부터 시켰는데 그것이 자신의 노고를 더는 방법이기도 했다 경철은 주역을 술술 외우게 되었지만 뜻은 거의 몰랐다 배국청의 설명을 이해할 수준이아니었던 것이다 여름날의 오후 무술 훈련을 마친 경철이 계곡의 물웅덩이에 들어가 목욕을 하고 있을 때 고석규가 바위 위로 나타났다 너 밤에 주술을 외우지 마라 고석규가 내려다보며 말하자 경철은 머리를 끄덕였다 제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