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어올렸다그리고 차의 향기를 음미하듯 눈을 감으며 지나가

들어올렸다그리고 차의 향기를 음미하듯 눈을 감으며 지나가는 투로 물었다그래 내게 뭘 줄수 있는가파벌의 귀족을 움직여 하베스틴을 밀어주면 어떤 대가를줄수 있느냐는 질문이다아크는 그런 내용을 말하지 위해 신경을 곤두세우고 타이밍을 살피고 있었다 그러나 달틴을 정말 아무렇지도 않은 목소리로 핵심을 찔렀다과연이랄까어쨌든 상대가 이렇게 나오면 아크 역시 말을 빙빙 돌릴 이유가 없었다뭘 원하십니까10만골드지금 당장이어지는 달틴의 말에 아크의 얼굴이 살짝 굳었다다시 말하지만 이번에 하베스틴이 사령관이 되느냐 마느냐의 문제는 상단의 운명이 걸려있는 일이었다아니상단을 위기에서 구해내는 것만이아니라 상황에 따라서는 예상보다 많은 이득을얻을수도 있다039지난번에 투자받은 사업자금 가운데 남은 20000골드그리고 이번에 수송 선단의 교역품을 인양해서 얻은 수익 25000골드합이 45000골드를 다 털어넣어서라도 성사 시켜야한다039아크는 그정도의 각오를 하고 달틴을 찾았다그런데 달틴은 그 2배가 넘는 돈을 당장 요구한 것이다당장 아크 상단의 발이 묶인 상황에서 그만한 돈을 구할수 있을리가없다달라는말이 아니네아크가 대답을 못하자 달틴이 피식 웃으며 덧붙였다자네가 찾아오기전 사르킨 공작의 하인이 찾아와 건네준 편지에 그렇게 적혀있다는 말이네03910만골드지금당장039돈을 줄테니 자신이 추천한 크라운경에게 힘을 실어주라는뜻이지어차피 이대로 가면 크라운 경이 원정군 사령관이 될걸세사르킨 공작이 내게 교섭 해온것은 과반수가 넘는 지지를얻어 세력을 과시하고 싶은거지다시말해 자네의 상대는고작 그정도의 일로 10만골드를 제시했단 말이네수락하셨다는말입니까거절했네그말에 아크는 일단 가슴을 쓸어내렸다달틴이 사르킨에게 넘어가면 더 이상 방법이고 뭐고 없는것이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대체 왜 거절했는지 궁금해졌다어째서 입니까국정이라는건 그렇게 단순한게 아니네당장 무엇을 얻고 무엇을 얻지못하느냐는 중요한게 아니지가볍게 움직여서는 더 많은 것을 얻을기회를잃고더많은 것을불운이 찾아오기도 하지자네처럼 스스로 작위를 손에 넣은 사람이라면 내가 무슨 말을 하는지 정도는 이해할수 있겠지아크는 달틴이 하는 말을 100이해하지는 못했다그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