뗌바라보았다 한국

뗌바라보았다 한국 기업들이 조금씩 꽁무니를 때는 대신 미국과 일본이 들 어 오는 게지 모두 상대적 이 오 이제 한 달의 송금총액이 1억 달러가 넘었고 내년 1월부터의 목표를 1억 5천만 달러로 잡고 있는 장호성이다 이주민 고용자 로부터 성금을 받는 데다 각 사업장의 이익금 거기에다 장호성 이 별도조직을 운용하여 마약장사를 한다 또한 위조달러를 들여 와 거래를 하고 있었는데 이금철로서는 자세한 내막을 알 수 없 한민국 7었지만 그것도 막대한 금액이다 경비대 간부에 공식적으로 북한 계가 임명되어 있는 상황이었다 거칠 것이 없는 것이다 장호성 이 건배를 하자는 듯 술잔을 내밀었다 이동무 고진감래라고 고생 끝에 영화가 올 겁 니 다난 이 모든 것이 이동무의 공이라고 봅니다 천만의 말씀을 이금철이 보드카를 한모금에 삼키고는 얼굴에 웃음을 띄웠다 모두 지도자 동지의 영명하신 지도 때문이지요 저는 보람이 있습니다 코즈모프클럽의 밀실 안이다 장호성은 근대리아의 자금책으 로 모든 자금은 일단 그의 수중에 들어갔다가 처리가 된다 오만 규가 감찰업무로 행정과 조직을 맡은 방일산과 이금철을 지휘하 여 근대리아의 실력자로 군림하고 있지만 자금을 맡은 장호성에 게는 함부로 대하지 못하는 것이다 그는 매일 지도자와 통화를 하는 32호실의 실세였다 북한도 자금을 맡은 자가 지도자와 제 일 가까운 것 이 다 장호성 이 이 금철을 바라보았다 이 동무 연말도 되 고 했는데 그는 탁자 위에 검정색 비닐가방 한 개를 내려놓았다 이건 우리끼리만 압시다 여기 십만 달러가 들어 있어요 가족도 데려왔겠다 이것저것 펄요한 물건이 많을 거요 연말 에 쇼핑 이 나 하시 라고 부부장 동지 그러 자 장호성 이 손을 저 었다 어허쪽스럽게 하지 마시오우리 술이나 듭시다 술잔을 내민 그가 얼굴에 웃음을 띄 웠다S 영웅의 도시 다 아는 일들이 오 마음놓으시고 연말의 저녁 크리스마스 트리가 조금 후줄근한 모습으로 세워진 거리에 저 녁 무렵이 되자 눈이 내렸다 바람 한 점 없는 날씨여서 기온은 영하 30도였지만 포근하게 느껴겼다 장식이 떨어진 트리에 눈이 덮이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