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는 눈으로 이슈람을 바라보았다 그러나

 하는 눈으로 이슈람을 바라보았다 그러나 하소연이라도 하고 싶었는지 한숨을 불어 내며 고개를 끄덕였다 몬스터라는 말만 들어도 지긋지긋할 정도네 몇 주 전부터 어디서 굴러 들어왔는지 놀 떼가 근처에 자리를 잡고 있단 말이네 덕분에 마을에 피해가 이만저만이 아니지 하지만 보다시피 이곳은 모험자들도 잘 찾지 않는 산골 마을에네 간신히 조금 전에야 마을을 지나는 전사들을 만나 퇴치를 부탁하던 참이네 하지만 자네도 봤다시피 바쁜 일이 있다며 거절하더군 이제 어쩌면 좋을지 그러니까 그 놀이라는 게 몬스터라는 거죠 지금 날 놀리는 건가 이슈람이 확인 차 묻자 노인이 괴상한 얼굴로 되물었다 당신도 보아하니 제법 경험이 많은 사람 같은데 놀이 몬스터냐니 어쨌든 몬스터가 맞다는 거죠 어허 이 사람이 정말 어디가 모자란 건가 그래 몬스터네 그렇다면 어쩔 텐가 급기야 노인의 눈에 짜증이 번졌다 그러나 이슈람은 살짝 무시하고 얼른 말했다 그 놀이라는 놈들을 제가 처리해 드리면 안 되겠습니까 뭐라 노인이 눈을 동그랗게 뜨고 이슈람을 위아래로 훑었다 그리고 믿어지지 않는다는 듯이 다시 물었다 지금 그 말을 진담으로 하는 건가 안 됩니까 아 아니 솔직히 지금은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을 지경이라 누가 됐든 몬스터만 퇴치해 준다면 나야 고맙지만 아 그렇군 혹시 근처에 믿을 만한 동료라도 있는 건가 아니 그딴 건 없습니다 엥 없다고 어쨌든 제게 맡겨 주십시오 그놈들은 어디 있습니까 저 저기 보이는 언덕을 넘어가면 놈들이 먼저 나타날 거네 일단 급한 대로 쉰 마리만 처치해 준다면 더 바랄 게 없겠지만 노인이 얼떨결에 대답하자 이슈람의 눈앞에 퀘스트 정보창이 떠올랐다 놀 퇴치 반복 퀘스트 당신은 이름조차 알려지지 않은 변경 마을에서 곤경에 빠진 노인을 만났습니다 마을 주변에 약탈자로 악명을 떨치는 놀이 나타나 마을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만약 누군가 놀을 처치하고 증거품을 50개 모아 오면 노인은 그에 합당한 보상을 할 것입니다 그러나 변경의 작은 마을이라 큰 보상은 기대하기 어렵습니다 기대할 수 있는 건 따뜻한 음식과 잠자리 그리고 약간의 은화입니다 난이도 D 퀘스트를 수락하시겠습니까 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