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고는 했습니다만 그럼 기다려 보셔야겠군요 이노우에 씨nb

다고는 했습니다만 그럼 기다려 보셔야겠군요 이노우에 씨 운음 떤 얼굴로 밀로체프가 말하자 이노우에가 헌기침을 했다 그것 때문에 내가 찾아온 져니다 시장은 허가하는 데 의의가 없었숨니다 다만 다만 뭡니까 밀로체프 동지하고 상의를 하라고 합디다 124 밤의 대통령 제4부 ll 이노우에의 얼굴에 웃음기가 번져 나갔다 산전수전을모두 겪은 정객답게 노회한 처신이었다 그의 옆에 앉은 마쓰다 해운의 관계자 가 아직 얼굴의 긴장을 풀지 않고 있는 것과는 대조적이었다 마쓰다 해운은 블라디보스토크 항구 근처의 땅 10만 평방미터를 시 정부로부터 빌려 선착장과 창고를 만들 계획이었다 그들은 시장 과 시 간부 모두에게 막대한 뇌물을 주었고 주 정부의 관리들도 이미구워삶아 놓았던 것이다 허어 나에게시장 동지가 왜 밀로체프가 옆에 앉은 사내에게로 머리를 돌렸다 포보비치 시장이 왜 그러는지 자레는 이유를 아나 목숨이 아깝기 때문입니다 대령 동지 코사즈 종족은 호전적인 성격이다 그래서 그들은 소비에트 연방 정부로부터 끊임없는 견제를 받아 왔다 제정 러시아 시대에 유명했 던 코사즈 기병단 대부분은 황제에게 충성했었기 때문에 공산주의자 들로부터 배척을 받았던 것이다 코사크인 포보비치가 일본인들을 둘러보았다 뇌물을 잔뜩 먹었으니 허가를 내주고 싶지만 그렇게 되면 며칠 안에 시체가 된다는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지요 그령다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하나 그들은 가볍게 말을 주고받았는데 시선은 앞쪽의 일본인들을 향하고 있었다 그 동안 정부 쪽에서 여러 차 연락이 왔었습니다 마쓰다 측에 서 무슨 이야기가 없었느냐고 묻는 내용이었지요 포보비치의 낮은 목소리가 방을 울렸다 영역 확보 125 마쓰다 측은 우리를 무시하고 정부만 상대하면 되는 것으로 알고있숩니다 아니 그것은 옆에 앉은 통역의 말을 들은 이노우에가 재빨리 나섰다 그런 뜻은 아닙니다 이것은 국가간의 사업이라 마쓰다 해운은 그런 일을 할 능력이 없습니다 그래서 내가 이렇게 온 것이지요 국가간의 사업이라 통역이 입을 열기도 전에 밀로체프가 포보비치에게 말했다 T보비치 우리는 국가간의 사업에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