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 아내 그 이후 1

왜 전화도 안하고 뭔일 있냐…”

일도 바쁘고 해서&nbsp전화 못했다고 함…

&nbsp

선배가&nbsp 시골에서 어머니가 대하 생물로 올렸다고&nbsp 같이 집에서 술한잔하자고

집으로 오라함..

존나 고민했음… 그날 일이 때문에&nbsp 선매와잎 보기가 민망해서 고민하다가

에라 어떻게 되겠지 하고 알았다고 함..

&nbsp

저녁이 점점 가까워 지자 심장이 콩닥 콩딱..

가야되나 말아야 되나…. 하튼 그렇게&nbsp 시간이 흘러&nbsp 양주한병과&nbsp 선배와잎 꽃다발을 사들고&nbsp 선배집으로 고고씽

했지..

벨을 누르니 선배가 나오더군…선배아낸&nbsp 주방에서 나를 보더니 아무렇치 않게&nbsp

왔냐고 방기더군.. 난 네 하면서 쓸쩍 눈을 피하고 거실 좌식 식탁에 앉아서 선배랑

일상 이야기를 하며&nbsp 눈치를 보고 있었지…

조금 있다가&nbsp 주방에서 음식을 가지고 나와&nbsp 가져다 주는데&nbsp 여름이랑 그런지 팬티 비슷한

핫팬츠에..위에는 끈나시&nbsp 브라도 안한것 같더군,

순간 졸라 꼴리면서&nbsp 입술을 쳐다 보니 그때&nbsp 그생각이 나더군

&nbsp

선배아내와 눈이 마주치는순간&nbsp 이상야릇한 눈 웃음과 미소

순간 쫄았음&nbsp 먼 시츄에션..

&nbsp

대하를 안주 삼아 선배와&nbsp 선배 아내와&nbsp 술한잔을 기울리며..이런 저런 이야지중..

선배가 땀이 많은 체질이라.. 오늘 종일&nbsp 지안 가구 옮긴다고 씻지도 못하고&nbsp 샤워하고 술한잔 하자고 함 도저히 찝찝해서

안되겠다…

속으로 좆 됐다… 둘이서 어색함을 어케 푸리 망설히는중..선배는 화장실로 가고

뻘줌하게 술한잔 받으시죠 하며 올리니..

씨익하면 미소소를 날라더군..

그날 잘 들어 갔어요 하고 묻더군…. 네에 하고 모기 목소리로 대답하니

남자가 목소리가 왜 그리 힘이 없냐고,,술한잔 받으라고 함&nbsp 술한잔 받고

다시 한잔을 올리니&nbsp 술잔을 들고 입에 머금더만 내 입으로 순간적으로

자기입에 있던 술을 내입속으로 넘겨 주면서 입술을 존나 빨더만..손이 내 거시기를

//pagead2.googlesyndication.com/pagead/js/adsbygoogle.js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잡고 주물 주물.

순간 또 존나 당황했음…선배는&nbsp 바로 앞 화장실에 있는데…

이러다 들키는 난&nbsp 죽는거 아닌가 하고..

순간 그때는 그때고 화장실에서 샤워 소리가 계속 나길래..

같이 입술 존나 빨았음,,

그러다&nbsp 얼굴이 입으로 내려오더니..(그날 트레이닝 복을 입고 갔음)..

내 바지와 팬티를 까더니…내 거시기를 오랄 하기 시작헸음&nbsp 쿠퍼 액이 장난 아니게

나오는 중이였는데…

또 당황했음… 선배샤워 소리가 끊겼는데도 계속 내껄 빨고 있음,,

형수님 하면서 형수님 머리를 들어 올리고 내 바지 올림&nbsp ..형수입술에&nbsp 물기가 촉촉.

존나 섹스러움 미소를 하소 있음..

속으로 정말 이건 먼가 형수가 이런 여자 였나..그런 와중에 선배가 나옴..

&nbsp

큰일 날뻔함..

&nbsp

그리고 다시 술자리가 이어지고…술이 동이남..

선배가 나보고 술사가지고 오라고 함&nbsp ..난 손님에게 무슨 심부름을 시키냐며

선배가 갔다 오라고했는데&nbsp 선배 못가겠다고 뻐팅김..나도 뻐팅김..

그러다 선배아내가 가겠다고함…

어쩔수 없이&nbsp 아니요 제가 갈께요&nbsp 하면서 일어나니..

그럼 같이 가자고 함..순간 선배 눈치가 보임..

선배 그러 두리 갔다와 넌 이곳 지리도 잘 모르잖아..

그렇게 선배아내와 마트에 술사러&nbsp 나감…어색하게 나가니&nbsp 선배아내가 손을 잡음

손이 뜨겁네 그러면서 깔깔 거리며 웃는다 ㅡ.,ㅡ

마트에 맥주를 몇병 사가지고&nbsp 다시 돌아 오는중&nbsp 선배아내가 3층밖에 안되니 운동도 할겸 계단으로 올라가자고함

난 힘들어 죽겠는데.. 어쩔수 없이 계단으로&nbsp 올라가는데&nbsp 2층 중간 계단에&nbsp 다다르니

선배아내가 나를 벽에 밀어부침..

&nbsp

&nbsp

&nbsp

일 마무리 때문에 내일 연재.. 믿거나 말거나..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